협회동향

协会动态

한-중 양국의 우호증진을 위하여 앞으로 더 노력하겠습니다.

我们愿为增进中韩友好而不懈努力。

양저우(揚州) 세계원예박람회 ‘한국관’ (사)한중문화우호협회 주관운영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20-11-30 조회수 : 545
파일첨부 : 사진1 박람회장 조감도.png 사진2 한국관.png

[사진 상. 2021 양저우 세계원예박람회 조감도]

[사진 하. 양저우 세계원예박람회에 건립 중인 한국관 모습]


● 중국 양저우(揚州) 세계원예박람회 2021 48일 개막


● 양저우(揚州) 세계원예박람회 한국관’ ()한중문화우호협회 주관운영

 

202148일부터 108일까지 6개월간 중국 양저우(揚州)에서 개최되는 세계원예박람회는 중국국가임업과초원국, 장쑤성인민정부, 중국화훼협회가 주최하며, 한국관은 한중문화우호협회(회장 취환)가 주관사가 되어 운영하게 된다.


'녹색의 도시, 건강한 삶' 주제로 개최되는 양저우세계원예박람회는 중국관인 서원(西苑)29개 도시가 참여하며, 국제관인 동원()에 미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일본, 북한, 러시아, 스페인 등 19개 정원이 들어선다.


현재 건립 중인 한국정원은 총면적 1,226㎡이며, 정원 안에 전통 한옥 양식으로 한국관이 세워진다. 정원은 누각, 초가집, 연못, 담장, 물레방아로 구성되며, 정원 가운데에 배치되는 한국관 누각을 중심으로 자연에 순응하는 소박하면서도 고아한 한국 정원의 아름다움이 표현될 것이다. 한국 정원에 식재 될 식물은 무궁화를 비롯 사계절 특성을 살린 개나리, 진달래, 수국, 국화를 비롯한 꽃들과 감나무, 은행나무, 소나무 등이 함께 어우러져 한국의 정서를 표현하게 된다.


박람회 기간에는 주중한국문화원과 협력하여 한국정원을 배경으로 다양한 전통문화 행사와 더불어 한국을 홍보하는 전시를 할 것이다.


한중문화우호협회 취환 회장은 이번 한국관 운영을 통하여 중국인들에게 한국 정원 고유의 구조와 멋을 알리는 한편, 현재 지정 추진 중인 2021~2022년 ‘한중문화교류의 해’ 와 2022년 ‘한중수교 30주년’을 맞이하여 선도적으로 양국 교류의 장을 만들어 갈 것이다. 한중 지방정부간 교류, 기업홍보, 관광객, 유학생 유치를 위한 다목적 홍보센터의 운영도 겸하여 기획하고 있다.  또한 중국의 중앙과 지방 고위직 인사와의 면담, 포럼 등도 예정되어 있어 주요 언론매체의 주목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1113일 시진핑 주석은 박람회 개최지인 장쑤성 양저우의 운하 싼완()생태문화공원과 쟝두(江都)수리중추를 방문하여 대운하 주변의 환경과 문화 보호현황, 남수북조(南水北調) 공정 계획과 건설 등을 점검했다.


2020 COVID-19로 해외관광이 묶여 있던 중국인 관광객이 2021 COVID-19 상황이 호전되면 관광할 지역을 찾을 시점에 양주 세계원예박람회는 한국으로 중국관광객을 유도하고 안내하는 중요한 홍보채널로 활용될 것이다.



<관련보도>

MBN뉴스 https://www.mbn.co.kr/news/economy/4354401

아주경제 https://www.ajunews.com/view/20201130170506119

BBS NEWS http://m.news.bbsi.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13155

뉴스줌 https://news.zum.com/articles/64506906

국제뉴스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116199

마이민트뉴스 https://www.mimint.co.kr/bbs/view.asp?strBoardID=media&bbstype=&bidx=3018771

KOREA뉴스 http://news.korea.com/view/normalview.asp?sn=55942418

PPOMPPU 뉴스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no=52889



이전글 제4회 일대일로 국제청년포럼 ‘글로벌 팬데믹 시기 인류 안전을 위한 국제협력’을 주제로 개최
다음글 제1회 한중 전문가 포럼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