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회동향

协会动态

한-중 양국의 우호증진을 위하여 앞으로 더 노력하겠습니다.

我们愿为增进中韩友好而不懈努力。

'제1회 한·중 1.5트랙 연석회의’ 개최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20-12-07 조회수 : 231
파일첨부 : 사진1~4 합본.png 사진5~7 합본.png

<1.2-좌우 순.  취환 한중문화우호협회 회장 개회사,  자위메이 헤이롱장성 상임위원 선전부장 축사,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 축사, 김인호 서울특별시의회 의장 축사>

<중-좌우 순. 이근 한국국제교류재단 이사장 축사, 최원식 ‘오늘의 중국’ 한중최고위과정 학장 축사, 정지권 서울시의회 정책위원장 기조강연>

<. 서울과 헤이룽장성 현장과 온라인으로 참석 중이 한중 학자들>


신북방정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제1회 한· 1.5트랙 연석회의’ 개최

 

정부의 동북아 평화협력 프로젝트인 신북방정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한중 협력사업의 일환으로 중국 헤이롱장성정부와 함께 민관 합동의 1회 한중 1.5트랙 연석회의 2020 12 4일 오후 230분 개최되었다. 이 연석회의는 한국의 ()한중문화우호협회와 ()일대일로연구원, 중국 헤이롱장성인민정부 외사판공실과 헤이롱장성 사회과학원이 주최하고, 주한중국대사관이 후원하였다.

 

<코로나 19>로 인하여 회의는 온라인 화상회의 형식으로 헤이룽장성인민정부 양홍펑 부주임의 사회로 진행되었으며, 자위메이 헤이롱장성 상임위원 선전부장,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 김인호 서울특별시의회 의장, 이근 한국국제교류재단 이사장, 최원식 오늘의 중국한중최고위과정 학장, ()일대일로 연구원 최재천 이사장, ()한중문화우호협회 취환 회장, 한중 학자들이 함께했다.


취환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이번 회의를 개최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인사들을 소개하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특히, 이번 회의를 위해 노력해주신 한국의 학자들과 중국 동북3성 헤이룽장성, 랴오닝성, 지린성 학자들에게 존경과 감사를 전하며 이번 회의가 언택트 시대속에 어떻게 한중양국의 국가정책이 만나고 융화하여 새로운 협력방안을 만들어 낼지 한중 양국 학자들의 발표가 기대된다.”고 했다


자위메이 선전부장은 인사말에서 "우리는 한국과 일대일로(一帶一路)의 기회를 공유하고, 상호 발전계획의 연결을 강화하고자 한다. 동북아 협력과 유라시아 협력을 함께 심화하고 상호 이익과 협력수준을 지속적으로 높여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싱하이밍 대사는 축사에서 "한중 양국이 미래지향적으로 '일대일로' 건설과 '신북방 정책'의 융합 연결을 강화해 5G, 디지털 경제, 인공지능 등 '신형인프라(新基建)' 분야에서 협력하여 잠재력을 발휘하길 바란다. 주한 중국대사관은 이 과정에서 적극적인 가교 역할을 할 것이다.” 라고 했다


김인호 의장은 한중 양국의 적극적인 교류는 한국의 신북방정책과 중국의 일대일로(一路一路) 구상을 실현하는 확고한 토대가 되고 양국 경제를 살리는 힘의 원천이 될 것이다. 이와 함께 우리가 구축한 동북아 평화발전은 세계경제 안정과 회복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근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 우리의 신북방정책과 일대일로의 만남의 공간은 중요한 질문들을 우리에게 던지고 있다. 어떻게 모두에게 Win/Win이 되는 공간을 만들 수 있을지, 다른 지역과 어떻게 조화롭고 평화롭게 공존할 수 있을지, 어떠한 다자적 규범과 원칙으로 다루어 나갈지, 새로운 디지털 공간에 어떠한 표준과 규율과 협력이 필요한지 등 매우 중요한 질문들을 던지고 있다. 이번 회의에 참여하는 저명한 전문가들이 이러한 질문과 논의에 대한 귀한 단서들을 많이 제공해 줄 것을 기대한다.”고 했다.


최원식 학장은 축사를 통해 동북 3성의 인사들과는 오랫동안 교류를 해왔다. 그만큼 서로에 대한 존중과 이해가 깊고 중요한 파트너이다. 그런 의미에서 한국과 동북 3성의 학자들이 함께하는 이자리는 더 큰 발전으로 가는 밑거름이 될 것이다. ‘오늘의 중국한중최고위과정에 참여하고 있는 한중 양국의 리더들과 함께 도출된 협력방안을 공유함으로써 협력범위가 더욱 확대되길 기대해 본다.”라고 했다


한국측 기조강연을 맡은 정지권 서울시의회 정책위원장은 한국의 신북방정책과 중국의 일대일로구상의 만남은 번영의 한반도를 여는 열쇠이다. 특히 중국의 헤이룽장성, 랴오닝성, 지린성 이 세 개의 성은 양국의 이와 같은 큰 구상이 실질적으로 이루어지는 공간이라고 할 수 있다.”라고 하며, 한국과 동북3성 발전전략과 연계한 네트워크 전략, 동북 3성의 전략적 입지 활용전략, 한중의 전략구상 실현을 위한 1.5트랙전략에 대해 발표하였다

 

동웨이진 헤이롱장성 사회과학원 원장은 중국측 기조강연자로 헤이룽장성은 일대일로와 신북방정책의 재결합, 인프라의 상호 호환, 무역투자 협력, 3자 시장 공동개발 등 3개 분야에서 양자 및 지방 협력을 심화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본회의 1부는 ‘언택트 시대의 지속 가능한 새로운 경제 협력 방안’을 주제로 다즈강(笪志刚) 헤이룽장성 사회과학원 동북아연구소 소장이 사회를 맡았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중 국제협력시범구를 통한 한중 경제통상 협력의 신시대탄홍메이(谭红梅) 지린성 사회과학원 한반도연구소 소장, “한중 정책 연계 추진의 가속화와 랴오닝성 핵심구 기능의 최적화만하이펑(满海峰) 랴오동학원 한반도연구센터 주임 겸 교수, “코로나-19 이후 한-중 新경제협력3.0 방안서창배 국립부경대학교 교수, “포스트 코로나19 한중 양국산업 협력 방안정도숙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연구위원이 발표를 하였으며, 토론은 슝쥐엔(熊涓) 헤이룽장대학 경제상공관리학원 교수, 유희복 중국인문사회연구소 초빙연구위원, 김선진 동아대학교 중국일본학부 조교수, 남은영 세종대학교 경영학부 조교수가 참여하였다.

 

2부 회의는 ‘언택트 시대의 신북방정책과 일대일로의 만남’을 주제로 윤경우 대통령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위원 겸 국민대학교 교수가 사회를 진행하였으며, 발표로는 신시대 한중지경학적 협력 전망: 일대일로와 신북방정책의 조우이상만 경남대학교 교수, “급격한 통상환경 변화에 따른 한-중 협력의 제도적 방향성 모색김명아 한국법제연구원 연구위원, “‘신북방정책일대일로' 이니셔티브 협력관점에서의 한중문화·관광교류두안광다(段光达) 헤이룽장대학 역사관광문화학원 前원장 겸 교수, “코로나19 상황 속의 한중 협력: 양자에서 다자, 동북에서 동북아로다즈강(笪志刚) 헤이룽장성 사회과학원 동북아연구소 소장 참여하였으며, 오대원 경기대학교 교수, 최정석 선문대학교 부교수, 장쥔 하얼빈시 사회과학원 동북아연구소 연구원, 정주영 인천대학교 중국학술원 상임연구원이 토론하였다. 이번 연석회의는 한중 양국 전문가 20명이 활발한 의견개진과 함께 열띤 토론을 벌였다.

 

문재인 대통령과 중국의 시진핑 주석은 2019 12월 한중정상회담에서 한국의 신북방정책과 중국의 일대일로 프로젝트를 적극적으로 연계한다는데 인식을 같이하였다. 이번 연석회의는 새로이 도래한 언택트 시대에 한국의 신북방정책과 중국의 일대일로 사업을 효율적으로 연계하여 한국과 중국 동북3성이 실질적으로 협력할 수 있는 방안들을 처음으로 모색하였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고 하겠다.


<관련보도>

주한중국대사관 https://mp.weixin.qq.com/s/wtsqMQ5eoXJgi0sQ8fvNGQ

BBS NEWS 한중 신북방정책, 첫 1.5트랙 연석회의로 모색...제4회 일대일로 국제청년포럼 < 국제 < 기사본문 - BBS NEWS (bbsi.co.kr)
   국제뉴스 ‘제1회 한·중 1.5트랙 연석회의’ 개최 < 사회 < 사회일반 < 사회 < 기사본문 - 국제뉴스 (gukjenews.com)

코리아뉴스 '제1회 한·중 1.5트랙 연석회의' 개최 - 코리아닷컴 뉴스 (korea.com)

마이민트뉴스 제1회 한·중 1.5트랙 연석회의 개최 (mimint.co.kr)

이전글 “한중연(中韩缘)- 아름다운 칭하이(青海) 한국행” 칭하이 문화관광 교류설명회 온라인 개최
다음글 제4회 일대일로 국제청년포럼 ‘글로벌 팬데믹 시기 인류 안전을 위한 국제협력’을 주제로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