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회동향

协会动态

한-중 양국의 우호증진을 위하여 앞으로 더 노력하겠습니다.

我们愿为增进中韩友好而不懈努力。

한국 측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준비위원회 발대식 개최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21-01-11 조회수 : 151
파일첨부 : 단체사진z.png


한국 측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준비위원회 발대식 개최

 

2021111() 오전 11,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행사 준비를  위한 한국 측 기념사업 준비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동아시아문화센터, 일대일로연구원, 한중문화우호협회, 동아시아재단, 한국문화산업포럼, 한중문화협회, 오늘의 중국 한중최고위아카데미 등 여러기관이 참여했다.  

 

2022년 한중 수교 30주년과 2021-22년 한중 문화 교류의 해를 민간·민관 차원에서 준비하기 위한 한국 측 공동 사업회를 조직하여 차후 한중공동협력사업으로의 확대를 목표로 한다

 

정부 간 협의 기구인한중 미래발전 위원회가 설정한 청사진을 토대로한중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준비위원회는 민간·민관 층위에서 양국 교류 사업 관련 실무를 담당한다.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준비위원회 조직 구성

 

문희상 명예위원장, 노재헌 상임위원장을 중심으로 기념사업 준비위원회를 운영하며, 공동위원장은 송영길 국회 외교통일위원장, 권영세 -중 의회외교포럼 공동회장(중국대사)이 참여한다.

 

취환 상임부위원장, 박정 부위원장 포함한 부위원장단, 고문단은 김성환 외교통상부 장관, 전 주중대사, 현 정계인사들이 참여한다.

 

위원단에는 김진호 단국대 교수, 김흥규 아주대 교수, 노웅래 민주당 의원, 박찬대 민주당 의원, 유인택 예술의전당 사장이장우 문화산업포럼 회장, 이종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 이하경 중앙일보 주필, 장제국 동서대 총장, 전인건 간송미술관 관장, 지상욱 여의도연구원장, 최원식 오늘의중국 한중최고위아카데미 학장, 최재천 일대일로연구원 이사장 (가나다 순) 등 정계, 외교계, 학계재계, 언론계, 문화계 등 각계 인사가 참여하며 추후 추가 계획이다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준비위원회 사업 취지

 

준비위원회는 공공외교 목적으로 민간·민관 한중교류 플랫폼을 구축하여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 행사를 준비한다

 

기념사업회는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 전시관을 정부, 지자체, 민간 등과 협력해 설립하고 양국 문화 교류의 거점으로 운영한다

 

한중 민간·민관 교류 확대(민심상통)를 통해 양국 우호를 증진하고 이를 통해 실질적이고 호혜평등의 한중 경제사회문화교류를 확대한다.

 

2022년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을 위해 금년부터 기념사업회를 기초로 기존 사업(학회, 세미나, 상호교류 등)과 미래지향적 사업 (구체적 한중 우호협력 사업)을 민관 협력으로 추진한다.


** 관련보도 **
연합뉴스(중문판) https://mp.weixin.qq.com/s/ULCoWecv5635pIBYCE3-9Q

중앙일보  https://news.joins.com/article/23967900

아주경제  https://www.ajunews.com/view/20210111151157868

BBS NEWS  http://news.bbsi.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18063

국제뉴스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141914


이전글
다음글 争朝夕·践致远 분초를 다투어 목표를 이루다 - 2020년을 돌아보며